[지원]2018년 1월 25일 목요일

이지원
2018-01-25
조회수 374

양말이 타고 있어야 할 자리에 레오가 타고 있는 하루였다.

눈이 하루종일 왔다 안왔다를 반복했다.

날이 너무 춥다며 난리를 쳤는데, 서울은 목포보다 10도가 더 낮다고 했다.

내일은 더 춥다는데 서울에 가야한다. 

옷 껴입을 걱정만 하고 있다.

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