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ss Releases 55
2019-05-09 17:12
조회 17

언론사 또는 채널명: 행정안전부, 반가운 프로젝트

날짜: 2018년 

본문 보기:  http://happychange.kr/project/괜찮아마을-프로젝트/  


괜찮아마을 프로젝트

원도심(전남 목포)의 빈 상가건물에 청년 활동공간을 조성하고 지역 정착을 지원합니다.

수행주체
(주)공장공장


수행기간
2018년


사업분류
시민참여 공간활성화


추진상황
진행중


관련지역
전라남도 목포시


키워드
공간공간활성화공유문화확산시민참여주민참여지역소멸대응청년문제청년실업

사업배경

○ 목포 원도심은 인구 고령화, 청년 인구 감소에 따라 빈집 증가로 지역 자원 활용이 감소하고 있습니다.
 

○ 또한 N포 세대로 살아가는 청년들은 도시 속에서 쫓기듯 치열한 경쟁의 삶을 살고 있습니다.

○ 원도심(전남 목포)의 빈 상가건물에 청년들의 활동공간을 조성하고, 취·창업과 지방생활에 관심있는 대도시 청년에게 지역내 일자리 찾기와 생활에 필요한 교육 등을 제공해 청년문제와 지역문제를 동시에 해결하고자 합니다.

사업내용

 ○ 목포에서 삶을 설계해 보고자 하는 전국의 괜찮고 싶은 청년에게 이주 초기에 필요한 거주공간, 지역체험, 창업교육 및 지역주민·이주청년 유대관계 맺기 및 지역내 일자리 찾기를 지원합니다.

  • 청년 모집 ⇨ 셰어하우스 「괜찮은 집」 ⇨  청년 대안교육 「괜찮은 학교」 ⇨ 실패연습 공간 「괜찮은 공장」 ⇨  청년 취·창업 → 지역정착 → 발전

괜찮은 집(셰어하우스)
지역의 빈 집은 청년에게 집이 됩니다. 그 곳에서 쉬어가며, 좀 괜찮아졌으면 좋겠어요. ‘괜찮은 집’은 잃어버린 공동체성을 회복하는 <마음 따뜻한 셰어하우스>입니다.


 ○ 괜찮은 학교(청년 대안교육)
지역의 빈 집은 청년에게 학교가 됩니다. 청년은 쉼과 실패를 배우고, 지역살이에 도움을 주기도 하죠. ‘괜찮은 학교’는 지금까지와는 다른 삶을 제안하는, 다 큰 청년들을 위한 <인생 재시작 대안학교>입니다.

○ 괜찮은 공장(공유사무실)
지역의 빈 집은 청년에게 일터가 될 수 있어요. 청년은 그곳에서 실패를 연습하고, 함께 도전할거에요. <공유 사무실>과 <공유 가게>로 이루어진 ‘괜찮은 공장’은 청년들이 프로그램 수료 후에도, 새로운 인생을 실험할 수 있는 <실패 연습소>가 됩니다.

사업 기대효과

 ○ 지역의 빈 집을 청년들이 활동할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하여 청년 지역 정착지원을 통해 청년문제(일자리, 단절·고립)와 지역문제(원도심, 인구)를 함께 해결합니다.

2019-05-09 13:59
조회 6

언론사 또는 채널명: 나이이즘 

날짜: 2019년 4월 24일

본문 보기:  잡지 중 참고, 


txt 한순호 photo 한순호, 괜찮아마을

2019-05-02 14:21
조회 25

언론사 또는 채널명: 제 49회 스파크포럼, 시민과 함께하는 지역사회혁신

날짜: 2019년 5월 28일

본문 보기: 

'다 큰 청년들을 위한 인생 재설계 마을 조성 사례' 괜찮아마을 

청년의 인생에서 실패를 연습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플랫폼, 괜찮아마을! 2018년 6월 목포에서 총 60명의

청년이 입주, 행안부의 '시민 주도 공간 활성화' 공모사업으로 6억 6,000만원 수상. 프로젝트 후에도 27명의 청년이

현지에 남아 취,창업 등 다양한 활동을 하므로써, 50여 지자체에 벤치마킹하게 만든 청년주도 마을의 성공비결은?




2019-05-02 10:56
조회 20

언론사 또는 채널명: 동아일보, [청년들의 新성공법칙] <5·끝> 나홀로 아닌 다함께 성공하기 

날짜: 2019년 04월 30일 

본문 보기:  http://news.donga.com/3/all/20190430/95312248/1  


본문 중


3년간 다니던 대기업을 퇴직한 후 2017년 전남 목포로 향한 박명호 공장공장 대표(32)가 그런 사례다. 박 대표는 현재 목포시 중앙동에서 ‘괜찮아 마을’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목포 시내 빈집과 여관 터를 개조한 후 청년들에게 생활공간을 제공하는 일이다. 현재까지 60여 명의 청년이 이곳에서 거주하며 지역사회에 도움이 될 사업 아이템을 구상했다.

이곳을 거친 청년들은 목포 내 각종 공방이나 식당을 여는 등 동네를 발전시킬 각종 사업체를 설립하고 있다. 박 대표는 “주변 사람들과 공생하고, 함께 성공하는 법을 알고 싶어 하는 청년들이 많다”며 “이런 청년들을 위해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2019-04-01 18:02
조회 66

언론사 또는 채널명: 한국일보

날짜: 2019년 3월 30일 

본문 보기:  https://www.hankookilbo.com/News/Read/201903261528085650  



2019-03-21 11:46
조회 80

언론사 또는 채널명: 서울교대학보 506호  

날짜: 2019년 3월 13일

본문 보기: 

2019-03-14 17:02
조회 83

언론사 또는 채널명: 소식지 <서울역...후>

날짜: 2019년 3월

본문 보기: 

2019-02-28 11:38
조회 116

언론사 또는 채널명: 대학내일

날짜: 2019년 2월 27일

본문 보기: 



공장공장 건물, 괜찮아마을, 우진장이 장소협찬을 했습니다. 

2019-02-21 15:44
조회 127

언론사 또는 채널명: 유니브상상

날짜: 2019년 2월 20일

본문 보기: 

훈상프로젝트의 다섯번째 불씨.각자의 방식으로 세상에 온기를 나누는 사람들을 소개하는 '세상에 온기를 나누다.'

첫 번째 주인공은 전남 목포에 위치한 '괜찮아마을'입니다!"

이대로도 괜찮아. 늦어져도 괜찮고, 쉬어가도 괜찮아. 실패해도 괜찮아."

스스로에게 믿음이 부족한 세상에서, 청년들에게 무조건적인 믿음을 전하는 곳, 그렇게 세상에 온기를 나누는 곳, 괜찮아마을!

일상에 지친 당신,지금 당장 목포행 티켓을 끊는 건 어때요?매주 수요일 오후 5시,당신에게 훈훈함을 전해줄 영상이 업로드 됩니다.